board

여행후기

내 꿈을 현실로 '온카지노'〘 d-agc.com 〙신규 최대 19만 쿠폰지급

  • safas
  • 2021-01-10 20:00:20
  • hit23
  • 61.250.151.241

제리가 어른이 되었을 무렵 톰은 이미 이 세상에 없었습니다.
톰은 자신의 생명이 거의 다해간 것을 알았을 때,
몰래 제리 앞에서 자취을 감추었습니다.
제리의 앞에서 약해진 자신을 보여 주고 싶지 않았습니다.
톰은 제리의 마음 속에서는
쭉 싸움 상대로서 계속 남고 싶었습니다.

톰이 없어진 것을 눈치챘을 때 제리는 슬퍼하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지루하고 심심하다고 생각했습니다.
톰과 싸우는것은 정말 스릴있었기 때문에
마음속에서 뭔가가 뭉클합니다만, 그것이 뭔지,
제리는 잘 몰랐습니다.

톰의 소원 대로 제리의 마음 속에서
톰은 언제까지나 사이나쁜 싸움 상대였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제리앞에 한마리의 고양이가 나타났습니다.
톰보다 굼뱅이이고, 몸도 작은 고양이입니다.
싸움 상대인 톰이 없어져 외로웠던 제리는,
이번에는 이 고양이를 싸움 상대로 삼으려고 생각했습니다.
그리고 제리는, 쥐구멍 앞에 있던 치즈가 설치된 쥐덫을 이용해,
그 고양이에게 함정을 걸기로 했습니다.
언제나 톰에게 했던 것처럼...

제리는 그늘속에 숨어,온카지노CGC22.COM
쥐를 찾는 고양이가 쥐덫 근처로 오는 것을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그리고 예상대로 고양이가 함정 가까이 오고 있었습니다.
제리는 '걸렸다!' 라고 생각했습니다.
여느 때처럼 자신이 쥐덫에 걸린 척 한뒤,
반대로 고양이를 쥐덫에 걸어 준다. 후후...
손이나 꼬리를 물린 고양이가 아퍼서
뛰어다니는 모습이 머리에 떠올라 유쾌합니다.

그렇지만, 그 고양이는 톰이 아니였습니다.
고양이는 치즈 근처까지 왔을 때,
제리가 나오는 것보다 빨리, 맛있을 것 같은 쥐의 냄새를 맡고,
눈 깜짝할 새 숨어 있던 제리에게 달려갔습니다.
제리는 언제나 톰으로부터 도망치던 것처럼 도망쳤습지만,
톰보다 느린 고양이에게 곧바로 따라 잡힌 제리는,
결국 고양이에게 물렸습니다.
제리도 고양이를 깨물었지만,
톰보다 몸이 작았던 고양이는 아무렇지도 않습니다.

피투성이가 된 제리는 희미해지는 의식속에서,
사실 쥐가 고양이와 싸워 이길 수 없다는 것과,
언제나 톰은, 제리에게 속아넘어간 척 하며,
일부러 제리를 잡지 않았다는 사실을, 그제서야 알았습니다.
톰의 상냥함과 우정을 그제서야 알았습니다.
그리고 톰이 없어졌을 때의 마음속에서 뭉클하던
그것의 정체도 알았습니다.온카지노CGC22.COM

둘도 없는 친구를 잃은 슬픔이었습니다.
제리의 영혼이 몸을 빠져나왔을 때,
하늘 위에는 상냥한 미소로 제리를 기다리고 있는 톰이 있었습니다.

'이제서야 싸울 수 있겠군'
'바라던 바다, 이번에는 기필코 잡아먹겠어.'

온카지노 https://d-agc.com
더본벳 https://sns55.com
파라오카지노 https://ytn55.com

#온카지노 #더본벳 #파라오카지노 #해시게임 #파이자카지노 #딩고에이전시
#변이바이러스 #3차재난지원금 #이시영남편 #인기가요경서 #골든디스크

게시글 공유 URL복사
댓글작성

열기 닫기

댓글작성